기사 메일전송
‘못잊어신동진’ 대상… 전북 5대 米 선정
  • 김은영 기자
  • 등록 2024-05-20 10:43:23

기사수정
  • 전북도, 2024년 우수브랜드 쌀 선정
  • 전북 대표브랜드 홍보 인센티브 지원

전북특별자치도가 2024년 전북 우수 브랜드쌀 평가를 통해 군산시 ‘못잊어신동진’(대상)을 포함해 ‘전북 대표브랜드 쌀 5대 米’를 선정했다.


평가를 통해 대상 1개 브랜드, 최우수 1개 브랜드, 우수 3개 등 총 5개 브랜드를 선정했다. 


대상의 영예는 옥구농협의 ‘못잊어신동진’, 최우수 회현농협의 ‘옥토진미’, 우수 이택영농RPC ‘방아찧는날골드’, 백구농협 ‘지평미인신동진’, 대야농협 ‘큰들쌀’이 각각 선정됐다.


전북 우수 브랜드쌀 평가는 2015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선발의 객관성, 공정성 확보를 위해 전문기관과 연계하여 품질검사, 식미평가, 현장평가 등 엄격한 기준과 평가를 통해 선정한다.


품질검사 분야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북지원에서 품위평가, 잔류농약검사, 중금속 오염도 검사를 통해 평가했고, 식미평가 분야는 한국식품연구원에서 전문 패널에 의한 식미평가, 단백질 함량평가 분석을 진행했다.


평가위원 3인을 구성하여 계약재배 농가관리, 생산시설 관리, 브랜드 품질관리 등 현장에서 평가했다.


이번 전북 우수브랜드 쌀 5대 米에 선정된 경영체에는 상품의 우수성을 소비자에게 알리고 대한민국 대표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대상 1억 5천만원, 최우수 1억 2천만원, 우수 3개소 각 1억원의 홍보·마케팅 인센티브가 지원된다.


최재용 전북자치도 농생명축산식품국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전북 우수브랜드 쌀 평가를 통해 우수한 브랜드 쌀을 선발하고 홍보하여 전북 쌀이 전국 최고 쌀이 되도록 경쟁력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