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원광대병원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전국 1위 영예

기사 등록 : 2020-04-03 13:30: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보건복지부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운영사업 성과
2012~2016년 5년 연속, 2018년 이어 2019년 선정
진료・치료・재활・예방 있어 전국 최고 수준 인정 

 ▲ 원광대학교병원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입구.   ⓒ익산투데이
▲ 원광대학교병원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입구.   ⓒ익산투데이

 

원광대학교병원(병원장 윤권하)이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하는 전국 14개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운영사업 성과 차등 평가 결과에서 전국 1위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원광대병원은 2010년 보건복지부로부터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로 지정받아 2011년 개소 후 2012부터 2016년까지 5년 연속 전국 1위를 그리고 2018년 전국 1위에 선정됐다.


이어 이번 2019년 사업평가에서도 총점 97.6점으로 7번째 전국 1위에 올랐다.

 

특히 현재까지 9번의 운영사업평가 중 7번 전국 1위를 차지함에 따라 전라북도와 원광대학교병원이 심뇌혈관질환의 진료・치료・재활・예방에 있어 전국 최고 수준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는 보건복지부의 평가에서 환자 진료, 치료, 관리를 포함한 사업 전반에 걸친 평가에서 구조, 과정, 결과 지표 모두 매우 우수한 평가를 받았는데 특히 지역특화사업과 닥터헬기를 활용한 지역연계사업 운영에 대한 평가도 가장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는 전라북도의 심뇌혈관질환에 대한 예방 활동, 24시간 365일 당직 전문의 응급진료체계 운영, 환자·보호자 교육상담 및 지속관리, 보건의료 전문인력 교육·훈련, 캠페인, 통계지표 산출, 심뇌혈관질환 관련 전문연구, 조기재활치료 등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중앙정부로부터 권역 거점센터의 역할을 전국에서 가장 성실히 수행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윤권하 병원장은 “김남호 센터장을 비롯하여 병원 구성원 전체가 한마음, 한뜻으로 사업을 추진해서 7번째 전국 평가 1위의 쾌거를 올릴 수 있었다"며 "현재 코로나19로 지역사회와 의료기관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원광대학교병원이 우리 지역민들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든든한 상급종합병원이자 공공의료기관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남호 센터장은 “그동안 심뇌혈관질환 사업을 함께 진행한 지역사회 보건의료기관 관계자들과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신 지역민들 모두가 함께 만든 결실이라고 생각하며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현재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는 지역사회 보건의료기관과 연계해 임상진료지침 및 환자이송 경로의 개발과 보급, 취약지역 집중지원, 지역사회재활 연계 활성화 등의 사업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