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시, 난임 부부 시술비 1회당 50만원 지원

기사 등록 : 2020-01-09 16:10: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올해부터 정부기준 초과 가정까지 모두 지원 

익산시가 올해부터 난임 부부에 대한 지원을 확대 시행한다.

 
9일 익산시에 따르면 도내 최초로 난임 부부 시술비를 정부기준 초과 가정에도 시술 1회당 최대 50만원을 지원해 경제적 부담을 완화시킨다.

 
난임부부 시술비는 익산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기준중위소득 180% 초과하는 법적 혼인상태, 사실 혼인상태 난임 부부 가정도 연령 제한 없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체외수정시술은 신선배아 1회~4회까지는 최대 50만원, 5회~7회 및 여성연령이 만 45세 이상인 경우 최대 40만원이 지원되며, 인공수정 시술은 1회~3회까지는 최대 50만원, 4회~5회 및 여성연령이 만 45세 이상인 경우 최대 40만원까지 지원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가정은 정부지정 난임 시술의료기관에서 발급받은 진단서와 구비서류를 지참해 보건소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한명란 보건소장은 “시술비 지원 기준을 폐지하여 보다 많은 난임 부부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며 “난임 부부 시술비 지원을 통해 익산시 난임 부부들이 희망을 얻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