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서동공원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기사 등록 : 2018-07-11 15:35:00

정용하 기자 iksantoday@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익산시 유적전시관(관장 박광수)은 서동공원, 금마저수지, 마한박물관이 아름다운 꽃이 피고 다양한 전시회가 열려 여행지로 각광받고 있다. 


2017년 산림청 공모사업에 선정돼 조성한 서동공원 무궁화동산은 5,000㎡ 부지에 단심계 및 아사달계 등 6종 679주를 태극문양과 하트모양 등으로 식재했다. 무궁화동산 조성으로 우리나라 꽃 무궁화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함께 느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서동공원을 찾는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서동공원은 봄철에는 영산홍과 이팝나무, 벚나무 등의 꽃이 피어 향기와 함께 아름다움을 선사하고 여름에는 금마저수지에 피어오른 연꽃과 함께 무궁화 꽃을 볼 수 있어 방문객들의 휴식과 힐링의 장소로 각광을 받고 있다. 더불어 서동선화상과 함께 조성되어 있는 90여 점의 조각상들을 걸으며 볼 수 있어 볼거리가 한층 다양하다.



또한 서동공원은 금마저수지를 끼고 미륵산을 전경으로 하여 맑은 공기와 함께 경관이 수려하며 유아숲 체험원 등이 조성되어 있어 평일 및 주말에도 가족단위 방문객이 자주 찾아 이용하는 곳이다. 


한편 서동공원 내 마한박물관에서는 익산에서 나온 마한의 대표적인 유물을 상설 전시하고 있으며 기증유물 특별전 및 ‘옥, 봄빛을 입다’라는 주제로 특별전을 여는 등 해마다 다른 주제로 특별전을 개최하고 있다. 2008년 개관 후 10년을 맞이한 마한박물관은 올해 전국체육대회 개최 즈음 특별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언제나 믿고 찾을 수 있는 명품공원으로 거듭 날 수 있도록 더욱 가꾸어 나갈 것이니 시민들이 많이 방문하여 마음의 여유를 찾을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