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익산시, 도내 최초 감염병 환자용 '음압 특수 구급차' 도입

기사 등록 : 2020-05-28 15:56: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읍압 특수 구급차 27일부터 운행
국비 2억원, 병원체 전파 차단 기능


 ▲ 음압 특수 구급차.   ⓒ익산투데이
▲ 음압 특수 구급차.   ⓒ익산투데이

 

익산시 보건소가 도내 최초로 감염병 환자를 이송하고 검체를 안전하게 운반할 수 있는 음압 특수 구급차를 구입해 운행을 시작했다.

 

지난 27일 운행을 시작한 음압 특수 구급차는 국비 2억원을 지원받아 병원체 전파를 차단하는 기능을 보유한 구급차로써 코로나19는 물론 향후 감염병 관리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차량 내부에는 음압 시스템, 헤파필터를 탑재한 음압 공조기 및 배출시설, 음압 관련 각종 장비 및 알람 장치, 고성능 흡인기등이 설치돼 있다.
 

특히 0.1㎛크기의 미립자를 99.99% 제거하는 초고성능 공기정화필터가 내장돼 있어 환자실 공기를 정화해 외부로 내보내고, 내부를 대기압보다 낮게 조성해 바이러스의 외부 확산을 차단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환자 감시 장치 등 환자 평가용 의료 장비, 기도 확보 유지 등 응급처치용 의료장비, 응급 의료 정보 통신 장비 등이 탑재돼 있어 위급한 환자의 골든 타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한명란 보건소장은 "앞으로도 정부의 감염병 대응 인프라 확충시 이를 가장 먼저 확보해서 시민들에게 반드시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 ”고 말했다

인기동영상